//gugudigital.com/volterra/wp-content/uploads/2019/02/Volterra44.jpg

위대한 도전의 여인

패션계에서의 첫 걸음. Myriam Volterra 그룹의 창립자겸 회장인 미리암 볼테라여사는 이탈리아 기업가입니다. 그녀는 어린 시절부터 패션, 우아함 및 아름다움에 대한 열정을 보여주었습니다. 세련되고,여러 언어를 사용하는 자극적인 가정 환경에서 자란 그녀는 이탈리아와 해외에서 공부했으며 5세 때 이미 5개 언어를 구사했습니다.
«내 인생에서의 성공은 부모님이 저에게 해주신 교육 덕분이라고 확신합니다»

"저는 단순히 기회를 잡았을 뿐입니다.

그때 그때 저에게 찾아온 기회를"

미리암 볼테라 여사님은 미소로 첫 번째 직장 경험을 전합니다.«어느날 나는 아버지의 직물 공장에가서 공장 매니저로부터 한개당10 리라에 스카프를 구입했습니다. 그 후에 그 스카프를 학교에서 각각 100 리라에 팔았습니다. 그 일을 알고 부모님은 나를 꾸짖었지만 나는 부모님이 정말로 나를 자랑스럽게 생각했다고 생각합니다. 그때 나는 6 살도 되지 않았을때 였으니까요».

그리고 이야기 하시기를 «나는 학창시절에 베이비 시터, 영어 과외, 번역 등과 같은 일을 해습니다. 17 세가 되었을때는 밀라노 박람회의 통역관으로도 일했습니다. 그 경험은 나의 비즈니스를 위한 출발점이었다고 생각됩니다».

금속 가공 회사에서 첫 직장을 마친 후 미리암 볼테라 여사는 여성 의류 브랜드 인 아날리자 페로에서 일했습니다. 그녀는 단기간에 해외 판매를 5%에서 53%로 끌어 올렸습니다.

1978년 그녀는 이탈리아 패션의 황금 시대에 밀란의 첫 쇼룸중 하나인 페란테 토지티 몬티에서 일했습니다

«나의 매출은 항상 좋은 결과를 가져왔습니다. 하루는 나의 상급자가 아파, 일시적으로 내가 대신 그 일을 할 기회가 있었는데 난 그때가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보여줄 수있는 기회라고 생각했습니다. 나는 모든 동료들의 기대를 뛰어 넘어 아주 좋은 성과의 오더로 그 업무를 마무리지어 판매 부문에서 유명해졌습니다. 그 때 잔프랑코 페레가 나에게 판매 책임자의 위치를 제안했고 이것은 나에겐 짜릿한 경험이었습니다. 나는 회사의 두 번째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할수 있었고 이것은 다음 활동을 위한 발판 이 되었습니다. 르코팽과의 권위있는 협업을 할수 있었고 우르슬라 컬렉션을 소개 했다.

나의 마케팅. «나는 마케팅을 공부 한적이 없습니다만 훌륭한 사업을 할수있는 DNA가 있다고 믿습니다. 사업을 시작하기전에 시장조사와 그 분야의 전문인들과 관계가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됩니다. 불가능한 것은 없다고 생각됩니다. 나는 단순히 주어진 기회를 놓치지 않은 것입니다. 중요한점은 타이밍,긍정적인 자세, 에너지라고 생각됩니다».

의사를 잘 전달 하는것은 필수적입니다. «의사 소통은 물리적 및 가상 가시성을 기반으로 합니다. 우리는 특히 경쟁 시장에서 주목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. 운에 맞겨서는 안됩니다. 이벤트 참여, 사람들과의 만남, 항상 고객과 연결되어있는것은 첫 번째 규칙입니다. 여행하는것 또한 세계의 변화를 감지하기에 매우 유용합니다. 우리가 살고있는 현실을 아는 것이 근본입니다».

전 세계적인 기업. «나는 이탈리아 시민이 아닌 세계의 시민으로 느껴집니다. 국제라는 용어는 나의 일과 기업의 구조의 기반이 되는 핵심입니다. 그 용어는 나에게 속한 용어이고, 그것은 나의 일부이며 그렇게 나는 그 의미를 사랑합니다. 내 사무실에는 전 세계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습니다. 나의 일은 외국 고객과의 상호 작용을 기반으로 합니다. 매일 매일 나는 나 자신과 전문성을 자극합니다. 끊임없이 변화하는 국제 환경에서 일하면서 사물을 감지하고 평가하는 나만의 방식을 만들었습니다. 외국인들은 다른 문화가 공존하고 편안한 환경의 내 사무실의 분위기를 좋아합니다. 사람들이 저를 성공적인 여성으로 여기는 이유는 이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.
30 년 전에, 웨이트 워처스의 발명가가 나에게 결코 잊지 못할 이야기를 해주었습니다. “나는 당신이 당신의 목표 사이에 국제성을 삽입한다면, 당신은 성공적인 사람이 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” 정말 그렇게 이루어 졌습니다».